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홍준표 "잘못 했으면 벌을 받아야…자살하는 건 책임회피"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고(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의 사망과 관련해 "그 어떤 경우라도 자살이 미화되는 세상은 정상적인 사회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홍 전 대표는 2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그 어떤 경우라도 자살이 미화되는 세상은 정상적인 사회가 아니다"라며 "잘못을 했으면 그에 상응하는 벌을 받아들여야 하는 것이지 그것을 회피하기 위해 자살을 택한다는 것은 또 다른 책임회피에 불과하다"라고 적었다.
 
그는 "오죽 답답하고 절망적인 상황에서 극단적인 선택을 할 수밖에 없었는지 일견이 이해는 가지만 그래도 자살은 생명에 대한 또 다른 범죄"라며 "사회 지도자급 인사들의 자살은 그래서 더욱 잘못된 선택이다"라고 꼬집었다.  
 
홍 전 대표는 "그러한 자살을 미화하는 잘못된 풍토도 이제 고쳐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진 홍준표 페이스북]

[사진 홍준표 페이스북]

 
한편 정의당 고(故) 노회찬 원내대표는 지난 23일 불법 정치자금 수수를 인정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