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中군용기 1대, KADIZ 진입…4시간여 만에 이탈

지난 2월 27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무단진입한 중국 군용기로 주정되는 Y-9JB. 수송기로 제작한 Y-9을 전자전기와 정찰기로 개조한 기종이다. [사진 Want China Times]

지난 2월 27일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을 무단진입한 중국 군용기로 주정되는 Y-9JB. 수송기로 제작한 Y-9을 전자전기와 정찰기로 개조한 기종이다. [사진 Want China Times]

중국 국적의 군용기 1대가 27일 한국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해 4시간 여를 비행한 뒤 이탈했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중국 군용기는 이날 오전 7시10분쯤 이어도 서남방 지역의 한국방공식별구역(KADIZ)로 진입했다.
 
이후 8시53분쯤 포항 동남방에서 북쪽으로 기수를 틀어 해안선으로부터 약 74㎞ 정도 떨어진 지점으로 이동한 뒤 강릉 동쪽 약 90㎞까지 이동한 뒤 9시19분쯤 기수를 남쪽으로 전환했다. 
 
이어 진입한 경로를 따라 오전 11시27분쯤 KADIZ를 최종 이탈했다.  
 
이에 우리 군은 이어도 서남방 지역에 진입한 중국 군용기 포착시 부터 공군 F-15K 등 전투기를 긴급 투입해 추적 및 감시 비행, 경고방송 등 정상적인 전술조치를 했다고 합참은 밝혔다.
 
이번 중국 군용기의 KADIZ 진입 항적은 지난 2월과 4월에 발생한 항적과 유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중국 군용기는 Y-9 정찰기로 추정된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