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금투협, 한국부동산신탁 대표단 구성 UAE·터키 방문…"비즈니스 모델 모색"





【서울=뉴시스】하종민 기자 = 한국금융투자협회는 ‘한국 부동산신탁업계 NPK(New Portfolio Korea) 대표단’을 구성해 지난 22일부터 5박 7일간의 일정으로 아랍에미리트(UAE)의 두바이, 아부다비, 터키의 이스탄불 등을 방문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NPK의 해외 방문은 해외 부동산 개발시장 및 부동산 투자시장 동향을 파악하고 현지 유관기관 및 부동산개발업계 등과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한 목적이다. 금융투자협회는 금융투자회사 대표이사로 구성된 대표단을 구성해 매년 해외 방문을 실행하고 있다. 이번 대표단에는 대한토지신탁, 무궁화신탁, 생보부동산신탁, KB부동산신탁, 코리아신탁, 하나자산신탁, 한국자산신탁 등 총 7개사가 포함됐다.



대표단은 23일 두바이의 대표적인 국영 부동산개발회사인 나킬(Nakheel)을 방문해 두바이의 혁신적인 부동산개발 사업 현황을 파악하고 한국 부동산개발시장의 미래 청사진을 모색했다.



24일에는 아부다비상공회의소가 주최하는 ‘아부다비 부동산투자세미나’에 참석해 아부다비 부동산 개발 및 투자 환경 등을 살폈다. 해당 세미나에는 아부다비상공회의소(ADCCI), 아부다비투자청(ADIO) 및 부동산개발회사인 알다르(Aldar), 알아인동물원(Al Ain Zoo) 등이 참석했다.



26일에는 터키 이스탄불에서 터키자본시장협회(TCMA)가 주관하는 터키 부동산 투자세미나에 참가할 예정이다. 세미나에는 터키투자청(ISPAT), 터키자본시장위원회(CMB), 대표적인 리츠(REITs) 회사(5사)가 참여할 계획이다.



한편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은 24일 이브라힘 알 마흐무드(Ebraheem Al Mahmood) 아부다비상공회의소 수석부회장과 금융투자 분야의 상호협력 증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금융투자협회는 아부다비 관련 투자정보 공유채널을 구축해 금융투자회사에게 실질적인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협회 관계자는 “이번 NPK는 아부다비상공회의소와의 MOU 체결 등을 통해 한국 금융투자회사에 대한 정보제공 채널을 확대했다"며 "한국 부동산신탁회사들이 자사에 적합한 비즈니스 모델을 찾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hahah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