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한달만에 1cm 경신...진민섭, 남자 장대높이뛰기 한국신기록 달성

진민섭이 20일 전국중고등학교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장대높이뛰기에서 5m67cm로 한국신기록을 세운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대한육상연맹]

진민섭이 20일 전국중고등학교육상경기선수권대회 남자 장대높이뛰기에서 5m67cm로 한국신기록을 세운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대한육상연맹]

 
남자 장대높이뛰기 진민섭(26·여수시청)이 1개월만에 다시 한국신기록을 수립했다.
 
진민섭은 20일 경북 예천 공설운동장에서 열린 제16회 전국중고등학교육상경기선수권대회 번외 경기에 참가해 5m67cm을 기록하면서 새로운 한국기록을 세웠다.이는 지난달 전국육상선수권대회에서 자신이 수립한 한국 기록 5m66cm을 1㎝ 경신한 기록이다. 이날 5m30cm와 5m50cm을 모두 1차 시기에 가볍게 넘은 진민섭은 바 높이를 5m67cm로 올린 후 3차 시기에서 도약에 성공했다.
 
진민섭은 "지난달 한국신기록을 세우며 자신감을 얻었고, 이후 착실히 훈련을 소화해 이번 대회에서 다시 한 번 한국기록을 수립할 수 있었다"라며 "여기에 안주하지 않고 다음달에 열리는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에서 '5m75cm 기록과 금메달 획득'이라는 목표를 반드시 달성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