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아이언맨 수트 입은 현대차 코나 내년 초 시판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포스터. [사진 현대차]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 포스터. [사진 현대차]

현대차는 19일(현지시간) 낮 12시 미국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에서 열리는 ‘2018 코믹콘’ 개막식에서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사진)을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전 세계 최초의 양산차 모델이다. 마블과 현대차 디자이너의 공동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내년 초 글로벌 동시 판매 이벤트를 진행해 주문 생산 방식으로 제작될 예정이다. 전면부에는 마블 로고가 새겨진 전용 후드 등을 적용했고, 측면부에 아이언맨 마스크 메탈릭 배지와 아이언맨 마스크 휠캡을 탑재한 18인치 투톤 휠을 채택했다. 차 지붕에도 아이언맨 마스크를 그려 넣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