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중국어 공부 절로 되는 최신곡 5선

뮤직 쇼트클립앱 틱톡(抖音 더우인, Tik Tok) 영상 속,
중국 노래가 흘러나오는 걸 보신 적 있나요?
 
틱톡의 탄생지가 중국이다보니,  
배경 사운드로 다양한 중국 노래를 만나볼 수 있는데요. 
[사진 셔터스톡]

[사진 셔터스톡]

 
들으면 어깨춤이 절로 나는 노래, 
중국어 공부도 절로 되는 노래를 뽑아봤습니다.
 
그럼 함께 들어볼까요?  
롸잇나우~!! ♬
 
1. 위안쩌우가오페이(远走高飞) / 진즈원(金志文)
[사진 바이두바이커]

[사진 바이두바이커]

 
'땅따땅땅~땅땅'  
기타 선율로 시작해 전주부터 흥이 나는 '위안쩌우가오페이'
엇박으로 이루어진 후렴구가 마약 같은 곡입니다.
 
제목부터 '远走高飞(멀리 달아나다)'
현실은 어쩔지언정...
이 노래 리듬에 맞춰 박자를 타다보면  
잠시나마 '혐생(혐오스러운 인생)'을 잊는 듯한 느낌적 느낌.
쉬자잉(徐佳莹)과 함께 부른 듀엣 버전을 추천합니다.
 
2. 포시샤오뉘(佛系少女)/ 펑티모(冯提莫)
[사진 바이두바이커]

[사진 바이두바이커]

 
재기발랄한 가사가 매력적인 노래 '포시샤오뉘(佛系少女)'
우리말로 '불계소녀' '붓다소녀' 정도 될 텐데요.
 
지난해부터 중국에서 유행한 '불계(佛系)'란 단어는
'무덤덤함, 초탈함'을 의미합니다.
 
넌 청순한 여자가 좋다지만, 난 거기에 G 를 더해야 하지.  你说你喜欢森女系,而我多了一个G
 
이 곡이 처음 나왔을 때, 위 가사를 두고 네티즌 사이 해석이 분분했는데요.
 
**썬뉘(森女: 화장기 없는 네추럴한 스타일을 추구하는 여성)
 
썬뉘(森女)에서 '썬'의 한어병음을 살펴보면 답이 나옵니다.
썬(森 sen)+g=seng(僧)
고로,  썬뉘에 G를 더한 '나'는
썬뉘(森女)+g=썽뉘(僧女 여성 승려)가 되는 것이지요!
 
3. 취안부더우스니(全部都是你) / Dragon Pig
[사진 바이두바이커]

[사진 바이두바이커]

 
"이게 중국노래라고?"
 
처음 들었을 때 귀를 의심했던 힙합풍의 곡인데요
중국어 랩이 귀에 '파바박' 꽂히는 노래.
 
그 중에서도
"취안부더우스니(全部都是你 전부 너야, 너뿐이야)"
라는 가사가 무한정 반복되다보니,
 
그저 노래 한번 들었을 뿐인데...
중국어 문장 하나 덥썩 외워지는  
신기한 체험을 할 수 있습니다.
 
4. 쭈이메이칭뤼(最美情侣) / 바이샤오바이(白小白)
[사진 바이두바이커]

[사진 바이두바이커]

 
중국에서 가수이자 배우로 활동하고 있는 바이샤오바이(白小白)가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입니다.
 
쭈이메이칭뤼(最美情侣), 즉 '최고의 연인'이라는 가사처럼
달달한 바이샤오바이의 목소리에 빠져보아요~♬
 
5. 아이더주스니(爱的就是你)/  류자(刘佳), 십이성숙풍지소년(十二星宿风之少年)
[사진 시나닷컴]

[사진 시나닷컴]

 
2012년 가수 류자(刘佳)가 작사 작곡해 불렀던 곡을
아이돌 그룹 '십이성숙풍지소년(十二星宿风之少年)'이  
2017년 다시 불러 인기를 누렸습니다.
 
뮤직비디오 속
원곡자 '류자'와 '십이성숙풍지소년'이 함께 출연했는데요.
아래 영상처럼 킬링 파트 안무(손동작)를 따라하는 것이
유행이 되기도 했습니다.
 
차이나랩 홍성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중앙일보 핫 클릭

PHOTO & VIDEO

shpping&life

뉴스레터 보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 군사안보연구소

군사안보연구소는 중앙일보의 군사안보분야 전문 연구기관입니다.
군사안보연구소는 2016년 10월 1일 중앙일보 홈페이지 조인스(https://news.joins.com)에 문을 연 ‘김민석의 Mr. 밀리터리’(https://news.joins.com/mm)를 운영하며 디지털 환경에 특화된 군사ㆍ안보ㆍ무기에 관한 콘텐트를 만들고 있습니다.

연구소 사람들
김민석 소장 : kimseok@joongang.co.kr (02-751-5511)
국방연구원 전력발전연구부ㆍ군비통제센터를 거쳐 1994년 중앙일보에 입사한 국내 첫 군사전문기자다. 국방부를 출입한 뒤 최장수 국방부 대변인(2010~2016년)으로 활동했다. 현재는 군사안보전문기자 겸 논설위원으로 한반도 군사와 안보문제를 깊게 파헤치는 글을 쓰고 있다.

박용한 연구위원 : park.yonghan@joongang.co.kr (02-751-5516)
‘북한의 급변사태와 안정화 전략’을 주제로 북한학 박사를 받았다. 국방연구원 안보전략연구센터ㆍ군사기획연구센터와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북한연구센터에서 군사ㆍ안보ㆍ북한을 연구했다. 2016년부터는 중앙일보에서 군사ㆍ안보 분야 취재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