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것만 먹으면 발기부전 해소됩니다?…불법 직구 제품 들통

발기부전치료제 성분이 함유돼 적발된 해외 직구 제품.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발기부전치료제 성분이 함유돼 적발된 해외 직구 제품.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스트레스로 인한 성 기능 저하 향상' '발기부전 및 성적 욕구를 증가하는 데 도움'…. 인터넷에서 판매되는 미국 ‘어치브드’(Achieved) 제품의 홍보 문구다. 하지만 이는 모두 잘못됐거나 과장된 표현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9일 식품에 들어가면 안 되는 발기부전치료제 성분 실데나필ㆍ타다라필이 함유된 어치브드 제품을 해외 직구로 들여와 판매한 업자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퓨전스토아’와 ‘오케이365’ 두 곳은 미국 다단계 판매 사이트(www.stayngoodshape.com)에서 어치브드를 구매했다. 그리고 G마켓 등 국내 온라인 쇼핑몰에 구매 대행 사이트를 개설했다. 해외 직구로 제품을 산 뒤 국내에 보관하다 주문이 들어오면 택배를 이용해 배송ㆍ판매했다.
발기부전치료제 성분이 함유돼 적발된 해외 직구 제품의 허위과장 광고 문구.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발기부전치료제 성분이 함유돼 적발된 해외 직구 제품의 허위과장 광고 문구. [자료 식품의약품안전처]

특히 이들은 구매 대행 판매 사이트에 허위ㆍ과장 광고를 올렸다. 해당 제품을 사용하면 발기부전과 성적 욕구 개선에 도움을 준다는 데 초점을 맞췄다. 식약처가 제품을 수거ㆍ검사했더니 발기부전치료제 성분 실데나필과 타다라필이 각각 94~104mg/g, 25.2~27mg/g 검출됐다. 둘 다 의사 처방을 받아서 건강에 해가 가지 않도록 써야 하는 성분이기 때문에 이 제품은 불법이다.  
 
식약처는 두 업체의 판매 사이트와 광고성 블로그 159개에 대해서 즉시 차단ㆍ삭제 조치를 내렸다. 또한 어치브드 제품이 국내에 들어오지 않도록 관세청에 통관 금지를 요청했다. 두 업체엔 행정처분이 내려졌고 형사 고발 조치됐다. 식약처는 식품 관련 불법 행위를 확인하거나 불량식품으로 의심되는 제품이 있다면 ‘불량식품 신고전화’(☏1399), ‘민원상담전화’(☏110)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종훈 기자 sakeho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