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ONE SHOT] 테니스 황제는 상금의 5배…스포츠 스타 후원 수입 톱10

 
스포츠 스타 후원 수입 톱 10

스포츠 스타 후원 수입 톱 10


세계적인 스포츠 스타들의 어마어마한 수입은 어디서 나올까? 상금과 연봉 물론 이 금액도 일반인들에게는 꿈같은 금액이지만 초특급 수퍼스타의 경우 글로벌 기업의 후원 수입은 그 상상을 초월한다. 미국 경제지 포브스에 의하면 작년 6월부터 2018년 6월까지 ‘스포츠 스타 후원 수입 톱10’에서 로저 페더러가 6500만 달러(약 726억원)로 후원 수입 1위에 올랐다.
페더러는 지난해 상금으로 1220만 달러(약 133억원)의 수입을 올렸지만, 후원사들의 후원비용은 상금의 5배가 넘는 수입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 기간에 용품 후원사이던 나이키와의 계약 종료 후 새로이 일본의 패스트패션 브랜드인 유니클로와 10년간 3억 달러(약 3337억원)의 초대형 후원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이어서 미국의 농구 스타 르브론 제임스가 5200만 달러(약 581억원)의 후원 수입으로 2위에 올랐다. 르브론 제임스의 후원사 중에는 한국기업인 기아자동차가 포함되어 있기도 하다. 이어서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4700만 달러(약 525억원)로 3위에 올랐고, 여러가지 사생활 문제로 부진의 부진을 거듭하는 왕년의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는 작년 상금 수입은 130만 달러(약 14억원)에 불과하지만, 후원사의 후원 금액으로만 4200만 달러(약 469억원)의 수입을 올리며 4위에 올랐다.  

http://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