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KBS 측 “DJ DOC 발언, 한쪽에 치우친 부분 편집”

그룹 디제이덕. [일간스포츠]

그룹 디제이덕. [일간스포츠]

그룹 DJ DOC가 녹화 방송 중 돌발 발언을 한 데 대해 KBS가 “녹화 종료 후 국회 측에 따로 양해를 드렸다”라고 밝혔다.  
 
KBS 측 관계자는 18일 “DJ DOC가 KBS1 ‘열린음악회’ 녹화 현장에서 돌발 발언을 한 것은 사실”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발언으로 인해 방송이 중단되거나 별다른 사항은 없었지만, 생각하지 못했던 발언이었다”며 난감해했다.  
 
관계자는 해당 발언에 대해 “문제가 되지 않을 정도로 방송에서는 너무 한쪽에 치우쳤다고 판단되는 부분에 대해 편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DJ DOC는 지난 17일 오후 국회 중앙 잔디마당에서 열린 제70주년 제헌절 경축행사 KBS 열린음악회 무대에 올랐다. DJ DOC는 자신의 곡 ‘삐걱삐걱’을 부르며 국회의원을 비난하는 발언을 했다. 
 
DJ DOC 중 멤버 한 명은 “어차피 이거 방송에 안 나갈 거 아는데, 욕먹을 거 아는데 이 말 꼭하고 싶었다. 자한당(자유한국당) 계속 정신 못 차렸으면 좋겠다”면서 “자유한국당 의원들만 안 웃고 있다”는 돌발 발언을 했다. 또 “제가 97년도에 이 곡을 썼는데 예나 지금이나 정치하는 사람들은 별로 변한 게 없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현장은  DJ DOC의 발언을 들은 관객들이 SNS 등에 올리며 알려졌다. 이날 진행된 녹화에는 문희상 국회의장, 김동철 바른미래당 비상대책위원장, 주승용 국회부의장, 정세균 전 국회의장 등도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