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도 '무상교복' 지원…내년부터 중·고교 신입생에 30만원씩

[연합뉴스]

[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가 내년 중학교 신입생을 대상으로 하는 무상교복 지원사업을 고등학교 신입생까지 확대하는 방안을 밝혔다. 민선 7기 경기도지사직 인수위원회 '새로운경기위원회'는 2019년부터 도내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 30만 원 상당의 교복비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인수위원회는 이를 위해 2019년도 본예산에 교복 지원비를 추가로 편성할 계획이다. 올해 도 교육청 본예산에는 중학교 신입생 무상교복 지원 예산 210억원(도 교육청 140억원, 도 70억원)이 반영돼 있다. 아울러 올해 하반기 무상교복 지원사업을 위해 도 교육청 조례 제정 및 도 조례를 개정하고, 사업비 분담 비율을 정하기 위한 시·군과의 협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뉴스1]

[뉴스1]

이재명 지사는 선거 기간 중 "무상교복을 위한 재정적 부담은 무상급식에 비교해 크지 않다"라며 "보편적 교육복지 차원에서 고등학생까지 그 범위를 넓혀 무상교복을 지원해야 한다"라고 밝힌 바 있다.
 
'무상교복 지원사업은'은 이 지사가 성남시장으로 재임하던 2016년 성남지역 중학교 신입생을 대상으로 처음 실시됐다. 청년배당, 산후조리비 지원과 더불어 성남시에서 실시된 '이재명표 3대 무상복지' 중 하나로 알려져 있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