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한 고민정…김의겸·양정철 지목

[사진 고민정 인스타그램]

[사진 고민정 인스타그램]

고민정 청와대 부대변인이 2018 아이스버킷 챌린지에 동참했다.
 
고 부대변인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이스버킷 챌린지 참여 영상을 공개했다. 그는 "루게릭 환우들의 쾌유와 건강을 기원한다"고 말했다.
 
고 부대변인은 "제 남편 조경 시인도 강직성척추염을 앓고 있다"며 "이 병 역시 희귀질환에 평생을 관리하며 생활해야 하는 치료법이 없는 병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아픈 사람들을 보면 처음 남편의 병을 알았을 때의 막막함과 하늘이 무너지는 기분이 되살아나곤 한다"라고 말했다.
 
그는 "친구들의 격려의 말도 큰 힘이 됐다"며 "사람 마음만큼 강력한 치료제는 없다는 걸 그때 알았던 것 같다. 제 트친들도루게릭 환우들의 쾌유를 위해 힘내라고 함께 기원해달라"고 부탁했다.
 
문재인 대통령의 경호를 맡았던 최영재 경호원에게 지목을 받은 고 부대변인은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 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 김남희 도보여행가에게 배턴을 넘겼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