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신수, '예상대로' 올스타전 홈런 더비 불참한다

[AP= 연합뉴스]

[AP= 연합뉴스]

 
데뷔 첫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출전을 앞둔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홈런 더비에는 출전하지 않는다.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12일 올스타 홈런 더비에 출전하는 타자 8명을 발표했는데, 추신수의 이름은 명단에 없었다. 예상된 결과다. 당초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홈런 17개를 기록 중인 추신수에게 홈런 더비 출전을 권했다. 한 시즌 개인 최다 홈런이 22개인 추신수는 올 시즌 놀라운 홈런 페이스를 이어가고 있다. 하지만 추신수는 홈런 더비 출전 제안에 대해 "나가서 쑥스러운 일을 만들고 싶진 않다"며 사양했다.
 
추신수는 11일 현역 최다 타이기록인 48경기 연속 출루에 성공했다. 하지만 12일 보스턴 레드삭스전에 결장했다. 오른쪽 허벅지 사두근 통증 때문이다. 올스타전은 18일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리고, 홈런 더비는 하루 전인 17일 같은 장소에서 벌어진다. 추신수는 예상대로 홈런 더비 출전보다는 휴식을 택했다. 
 
올해 홈런 더비에는 헤수스 아길라(밀워키 브루어스), 브라이스 하퍼(워싱턴 내셔널스), 리스 호스킨스(필라델피아 필리스), 프레디 프리먼(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맥스 먼시(로스앤젤레스 다저스), 하비에르 바에스·카일 슈워버(이상 시카고 컵스), 알렉스 브레그먼(휴스턴 애스트로스)이 나선다. 
 
이 중에서 추신수보다 홈런이 많은 선수는 5명이다. 메이저리그 홈런 1위 J.D. 마르티네스(보스턴 레드삭스·홈런 28개)와 호세 라미레스(클리블랜드 인디언스·27개), 에런 저지(뉴욕 양키스·25개), 마이크 트라웃(LA 에인절스·25개) 등은 홈런 더비 출전을 고사했다.   
 
김원 기자 kim.w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