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양천구 미래직업체험박람회서 로봇·드론 만난다



【서울=뉴시스】박대로 기자 =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14일 오후 1시 양천구생활안전체험교육관(목동서로 363) 앞 광장에서 2018 미래직업체험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구는 이날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로봇, 인공지능, 가상현실, 사물인터넷, 드론 등 12개 미래직업체험장을 운영한다.



학생들은 ▲3D프린터로 피규어제작 ▲가상현실을 통한 자율주행 스마트카 제작 및 시연 ▲로봇제어 및 축구로봇 시연 ▲드론 시뮬레어터 조작 및 드론촬영 ▲사물인터넷 스마트하우스 조작 ▲조향 원리와 성분배합을 통해 나만의 향수 만들기 등을 체험해볼 수 있다.



EBS커리어는 학생 적성검사를 실시하고 자기주도 학습법을 알려준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천구 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누리집을 확인하거나 교육지원과(02-2084-5417)로 문의하면 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미래직업체험박람회는 4차 산업과 진로직업탐색에 관심 있는 학부모와 학생들이 주말을 맞아 첨단기술을 체험하고 진로를 생각할 수 있는 귀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daero@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