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공기관 화장실서 여성 불법촬영한 30대 남성 구속영장

구의회 여자화장실에 잠입해 여성을 불법촬영한 30대 남성에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연합뉴스]

구의회 여자화장실에 잠입해 여성을 불법촬영한 30대 남성에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연합뉴스]

 
공공기관 건물 여자화장실에 침입해 여성을 불법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서울 서부경찰서는 은평구의회 건물 여자화장실에 몰래 들어가 여성을 불법촬영한 혐의(카메라 등 이용촬영)로 A씨를 검거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자영업자인 A씨는 이달 5일 오후 은평구의회 건물 화장실에서 여성이 들어오기를 기다리다가 여성이 옆칸에 들어오자 휴대전화로 몰래 사진을 찍은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범행 이튿날 112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했고, CCTV 분석 등으로 A씨를 추적해 9일 긴급체포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 휴대전화에서 최근 수개월 사이에 여러 장소에서 다른 피해자 10여명이 찍힌 추가 범행 사진도 확인해 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