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월드컵, 이 순간] '비매너' 논란, 음바페의 무너진 근본


전세계 축구팬들의 사랑을 받았던 신예는 어쩌다 무너졌는가.

프랑스가 11일 러시아 상트페테르부르크 상트페테르부르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벨기에와의 4강전에서 후반 6분 터진 사무엘 움티티의 결승골로 1:0 승리했다.

축구팬들의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던 프랑스 킬리안 음바페가 또다시 '비매너'논란에 휩싸였다. 승리했지만 후반 추가시간 벨기에의 스로인을 쓸데없는 행동으로 지연시키며 시간을 끌었다. 지난 우루과이와의 8강전에서도 '할리우드 액션'이라는 비난으로 도마에 올랐던 음바페가 또다시 불명예를 안았다.

사진=게티이미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