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신수, 48경기 연속 출루 'MLB 현역 최다 타이'

'출루의 신'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48경기 연속 출루로 현역 선수 최장 타이기록을 세웠다. 
 
48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세운 추신수를 축하하는 텍사스 레인저스 SNS. [사진 텍사스 레인저스 SNS]

48경기 연속 출루 기록을 세운 추신수를 축하하는 텍사스 레인저스 SNS. [사진 텍사스 레인저스 SNS]

 
추신수는 11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 원정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두 번째 타석에서 볼넷으로 1루를 밟았다.
 
첫 타석에서는 2루수 땅볼로 물러났던 추신수는 팀이 1-0으로 앞선 3회 초 선두타자로 나왔다. 추신수는 상대 우완 엑토르 벨라스케스로부터 볼넷을 얻어 출루했다. 시즌 57번째 볼넷이다. 
 
이로써 추신수는 2001년 앨버트 푸홀스(LA 에인절스·당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2015년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가 세운 현역 선수 최다 출루 기록에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 부문 MLB 기록은 1949년 테드 윌리엄스가 기록한 84경기다.
 
 
2번째 타석에서 대기록을 달성한 추신수는 5회에는 삼진 아웃을 당했다. 6회에는 2루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9회에는 라이언 브레이저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내며 이날 3타수 무안타 2볼넷을 기록했다. 추신수의 타율은 0.290(338타수 98안타)으로 내려갔다.
 
텍사스는 보스턴에 4-8로 졌다.
 
관련기사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