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게임 꾸짖자 격분…’ 아버지에 흉기 휘두른 20대 아들

컴퓨터 게임을 나무라는 아버지에게 흉기를 휘두른 2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연합뉴스]

컴퓨터 게임을 나무라는 아버지에게 흉기를 휘두른 2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연합뉴스]

 
게임하는 것을 꾸짖자 아버지에 흉기를 휘두른 2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9일 강원 삼척경찰서는 컴퓨터 게임을 한다고 혼내는 아버지 B씨(51)에게 흉기를 휘둘러 상해를 입힌 혐의(특수상해)로 아들 A씨(24)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9일 오전 12시 16분 자택에서 게임을 하던 중 아버지 B씨가 자신을 나무라자 책상 밑에 있던 길이 23cm 흉기로 찔렀다.
 
B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할머니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에 의해 체포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 중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