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샴푸가 모발성장 촉진? 탈모인 울리는 허위 광고 주의보

[중앙포토]

[중앙포토]

화장품으로 분류된 샴푸가 모발을 성장시켜준다며 허위ㆍ과대 광고해온 업체가 대거 적발됐다. 탈모 증상 개선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인기 있는 유명 업체 제품도 포함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탈모 증상의 완화에 도움을 주는 ‘탈모증상 완화 기능성화장품’ 21개 제품(19개사)을 광고ㆍ판매하는 인터넷, 홈쇼핑 등 온라인 판매사이트 3036개를 점검한 결과 허위ㆍ과대 광고한 587개(14개사, 14개 제품)를 적발해 시정ㆍ고발ㆍ행정처분 등 조치했다고 9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기능성화장품으로 심사ㆍ보고된 ‘탈모증상 완화 기능성화장품’ 가운데 지난해 생산실적의 약 70%를 차지하는 상위 21개 제품(19개사)이다.  
[식약처]

[식약처]

 
조사 결과, 해당 기능성화장품 제품을 광고하면서 ▲‘기능성화장품’을 ‘의약외품’으로 광고한 사례 142건(24%) ▲기능성화장품 범위를 벗어나 광고한 사례 166건(28%) ▲‘기능성화장품’을 ‘의약외품’으로 광고 및 기능성화장품 범위를 벗어난 광고를 동시에 한 사례 279건(48%) 등이 적발됐다.  
 
[식약처]

[식약처]

관련기사
식약처에 따르면 려자양윤모지성샴푸는 모발 굵기를 증가시킨다고 과대 광고했고, 올뉴티에스샴푸 기능성 화장품인데도 의약외품으로 표시하고 모발 굵기 증가, 발모ㆍ양모 등 허위ㆍ과대 광고를 해오다 적발됐다. 비타브리드스칼프샴푸, 폴리젠샴푸, 꽃을든남자 알지쓰리(RGⅢ) 헤어로스  크리닉 샴푸액, 트리플에스플러스샴푸, 버르장머리 프리미엄 샴푸, 세레몽드헤어샴푸 등은 의약외품이라 허위 표시했고, 모발 굵기가 증가된다는 허위ㆍ과대광고를 했다.  
 
또 네이처 리퍼블릭 자연의올리브하이드로샴푸는 의약외품 허위 표시 뿐 아니라 모발 굵기 증가, 발모ㆍ양모 등의 내용을 부풀려 광고하다 적발됐다.
[식약처]

[식약처]

이에스더 기자 etoile@joongang.co.kr  
 
연번제품명위반내용결과(판매사이트)
점검적합위반
1려자양윤모지성샴푸모발 굵기 증가3103082
2올뉴티에스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 발모·양모39131279
3비타브리드스칼프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1198138
4폴리젠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383260123
5꽃을든남자 알지쓰리(RGⅢ) 헤어로스 크리닉 샴푸액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1264680
6트리플에스플러스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202
7버르장머리 프리미엄 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69663
8세레몽드헤어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701555
9네이처 리퍼블릭 자연의올리브하이드로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 발모·양모25494160
10다슈데일리한방두피골드 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57543
11다모애테라피골드샴푸의약외품 표시, 모발 굵기 증가, 발모·양모1019
12세븐에이트모텍샴푸액모발 굵기 증가, 모발성장1341277
13폴리포스EX발모·양모808
14모리솔브 스칼프워시모발성장18018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