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석기 의원, 日 지벤학원 수학여행단 만나 청소년 교류 필요성 강조





【서울=뉴시스】김정환 기자 = 김석기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은 8일 일본 지벤학원 여행단과 경북 경주시 The-K호텔 경주에서 간담회를 열고, 방문을 환영했다.



일본 관서지방 명문 사학인 지벤학원은 "일제 강점기 시대를 반성하고, 학생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줘야 한다"는 고(故) 후지타 데루키요 초대 이사장의 신념에 따라 앞서 1975년부터 44년 동안 한 해도 빠지지 않고 한국으로 수학여행을 오고 있다.



부친의 유지를 이은 현 후지타 기요시 이사장은 2011년 일본 총영사로 재직한 김 의원과 인연을 맺은 뒤 매년 수학여행 행선지에 경주시를 반드시 포함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북한 핵 실험 등 긴박해지는 남북 대치 상황으로 일부 학부모가 한국행을 반대하기도 했으나 김 의원의 노력에 따라 희망하는 학생들만을 모아 방한하기도 했다.



간담회에서 김 의원은 "한일 두 나라 미래를 짊어질 청소년 교류가 더욱 활발히 이뤄져야 한다"며 "더욱 쉽게 양국 학생들이 배로 오갈 수 있도록 현재 추진하는 양국 천년고도 경주-교토 간 뱃길 연결 사업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학생들에게 "경주에 머무는 동안 좋은 사진을 많이 찍고 SNS에도 많이 올려 한국의 교토, 경주를 잘 홍보해달라"고 당부했다.



올해 이 학교 수학여행단은 이날 경주를 찾은 데 이어 대전, 충남 공주시 등을 거쳐 서울에서 자매학교인 한양공고 학생들과 교류회를 여는 등 4박5일 일정을 보낼 예정이다.



ace@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