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캐리비안베이 60% 할인, 롯데시네마 30% 할인…코나카드 이벤트

 코나카드가 제휴처 할인 혜택에 부가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코나보레이션 혜택+1’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제휴처는 롯데시네마, 캐리비안 베이, 오션월드로 여름 성수기를 맞아 이번 제휴 프로모션을 통해 코나카드 가입자가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롯데시네마는 오는 11월까지 코나카드로 현장예매 시 30%가 할인되며, +1 혜택으로 매점도 동일하게 3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캐리비안 베이는 8월까지 60% 할인 혜택을 카드당 월 1회 제공하며, 코나카드로 캐리비안 베이를 이용한 고객은 에버랜드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또 오션월드 내 식음료(F&B) 매장에서 10%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코나카드를 미처 발급받지 못한 고객들은 제휴처에서 현장수령이 가능하다. 롯데시네마는 7월 중순부터 한 달간 건대점‧월드타워점‧신림점‧수원점‧홍대점 코나카드 부스에서 바로 발급 서비스를 제공한다. 캐리비안 베이는 8월 26일까지 현장 코나카드 부스에서, 오션월드는 7월 13~27일까지 매표소 인근 코나카드 부스에서 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특히 캐리비안 베이와 오션월드는 국내 1, 2위 워터파크로 7~8월 성수기에 300만 명 이상이 방문한다. 코나아이는 이번 여름 공격적인 프로모션을 통해 올해 목표인 200만 고객 유치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조남희 코나카드 마케팅그룹장은 “코나카드는 그동안 입장‧예매와 같이 한쪽에만 치우쳐 있던 기존 카드사 혜택을 식음료 등 세트처럼 따라오는 소비영역까지 확대하여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혜택 구성이 자유로운 코나카드만의 장점을 살려 이번 프로모션처럼 고객의 실생활에 맞춘 혜택을 제공하며 가입자를 늘려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코나카드는 핀테크기업 코나아이(대표 조정일)가 지난해 11월 런칭한 충전식 IC카드로 코나카드 앱에서 카드 신청 및 거래내역, 할인혜택 조회, 소득공제 신청 등이 가능하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