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태환, “2018 아시안게임 출전 포기…앞으로의 행보 고민”

4월 30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8 국제대회 수영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500m 결선에 출전한 박태환(인청시청)이 경기를 마치고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4월 30일 오후 광주 광산구 남부대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8 국제대회 수영국가대표 선발대회' 남자 자유형 1500m 결선에 출전한 박태환(인청시청)이 경기를 마치고 기록을 확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태환(29·인천시청)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출전을 포기한다고 밝혔다. 박태환 소속사 ㈜팀지엠피는 29일 “오는 8월 개막하는 아시안게임에 출전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박태환이 출전하지 않는 이유는 컨디션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태환은 “2016년부터 일주일 이상 쉰 적 없이 혼자 훈련을 해왔지만, 최근 운동을 하면서 제가 좋은 기록을 보여드릴 수 있는 컨디션이 아니라는 것을 인지했다”고 설명했다.
 
아시안게임 출전 포기가 은퇴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라고도 밝혔다. 박태환은 “아직 은퇴라는 말씀을 드리기보단 앞으로의 제 행보에 대해 생각할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정은혜 기자 jeong.eunhye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