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대신 군대간다" "치킨 쏘겠다" 들뜬 SNS

“독일 이겨서 너무 너무 행복하니 편의점 상품권 보내드릴게요.”
“리트윗(게시물 공유)하신 분 고추바사삭치킨 기프티콘 보내드립니다.”

기프티콘 선물하며 승리 기념
네티즌 특유 해학 묻어나
‘애국배팅족’ 토토 상금 관심

한 트위터 유저가 독일전 승리를 기념하며 "고추바사삭 기프티콘을 보내드립니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트위터 캡처]

한 트위터 유저가 독일전 승리를 기념하며 "고추바사삭 기프티콘을 보내드립니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트위터 캡처]

 
러시아 월드컵 독일전이 2-0 승리로 막을 내린 가운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는 승리를 축하하며 치킨·아이스크림·커피 등을 무작위로 선물하겠다는 네티즌들의 게시물이 쏟아졌다. 트위터에서 ‘축구 알티(RT·리트윗의 줄임말) 이벤트’를 검색하면 수십 건의 트윗이 뜬다. 대부분 분 승리를 기념하는 의미로 다른 트위터 유저들에게 기프티콘을 선물한다는 내용이다.
 
한 트위터 유저가 자신을 '축구 광팬'이라 밝히며 편의점 상품권과 케이크 등 기프티콘을 무작위로 선물하겠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트위터 캡처]

한 트위터 유저가 자신을 '축구 광팬'이라 밝히며 편의점 상품권과 케이크 등 기프티콘을 무작위로 선물하겠다는 내용의 트윗을 올렸다. [트위터 캡처]

 
리트윗한 네티즌 중 무작위로 한 명을 선정해 치킨 기프티콘을 보내주겠다는 내용의 트윗은 2000회 넘는 리트윗을 받았다. 그 외에도 박지성 자선 축구 경기 입장권이나 축구 선수 인화 사진 등 축구 팬을 겨냥한 선물과 직접 만든 장식용 액자·팔찌 등을 택배로 선물하겠다는 트윗도 다수 올라와 축구팬들을 즐겁게 했다. 
 
이 외에도 청와대 홈페이지에는 손흥민 선수의 군 면제, 축구 협회 비리 조사 등을 청원하는 게시물이 독일전 승리 후 밤 사이에만 수십 건 이상 올라왔다. 2314명의 동의를 받은 “손흥민 대신 군대 가겠습니다”는 제목의 청원글에는 “저 하나의 희생으로 5000만 국민이 축구를 즐길 수 있다면 (군대를) 두 번 다녀오겠다”는 내용이 담겨 한국 네티즌 특유의 해학이 묻어났다. 대한축구협회 비리를 조사를 요구하는 내용의 청원은 총 300건 가까이 올라왔다.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손흥민 등 대표팀 선수들의 병역 문제와 관련된 게시물이 다수 올라왔다. [사진 청와대 청원 게시판 캡처]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손흥민 등 대표팀 선수들의 병역 문제와 관련된 게시물이 다수 올라왔다. [사진 청와대 청원 게시판 캡처]

 
한편 스포츠 토토 이용자들의 상금에도 관심이 쏠렸다. 독일전 경기를 대상으로 한 스포츠토토에서 한국의 2대0 승리를 예상한 인원은 2097명으로 수령액은 참여 금액의 약 58.6배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16강 진출이 결정되는 조별 예선의 마지막 경기를 대상으로 한 이번 베팅에는 9만 8041명의 토토 이용자가 참여했다. 
 
홍지유 기자 hong.jiyu@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