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포공항서 대한항공·아시아나 여객기 접촉사고…“승객 없어 부상자는 없다"

김포국제공항에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여객기가 이동 중 접촉사고가 발생해 기체 일부가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여객기 안에는 탑승객이 타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공항공사와 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김포공항 국제선 주기장에서 이륙 전 탑승 게이트로 이동하던 아시아나항공 OZ3355편의 날개와 대한항공 KE2725편의 후미 꼬리 부분이 부딪히는 접촉사고가 났다. 접촉사고로 해당 항공편 출발이 지연되고 있다.

 

서지영 기자 seo.jiyeo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