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설현 나체 합성 사진 제작·유포자 검찰 송치…선처 없다"

설현. [일간스포츠]

설현. [일간스포츠]

걸그룹 AOA 설현의 나체 사진을 합성해 유포한 네티즌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FNC엔터테인먼트는 22일 "설현의 합성사진 제작 및 유포 사건과 관련하여, 경찰은 합성사진 유포자 2인을 조사했다"며 "이 중 1인에 대하여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사이버명예훼손) 위반 혐의를 인정하여 기소의견으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사건을 송치했고 나머지 한 명에 대하여도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이어 "또한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 설현이 직접 관리하는 SNS(인스타그램) 메시지를 통해 성적 수치심과 혐오감을 일으키게 한 사람에 대해서도 형사고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의 기본적인 권익을 보호하고 잘못된 사이버 문화를 바로잡기 위해 앞으로도 온라인 상에서 발생하는 범죄행위에 대해 선처 없이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