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역시 호날두, 모로코전 골로 A매치 유럽 최다득점 신기록

20일(한국시간) 모로코와 경기에서 헤딩골을 터트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EPA=연합뉴스]

20일(한국시간) 모로코와 경기에서 헤딩골을 터트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EPA=연합뉴스]

또다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3·포르투갈)가 날아올랐다. 두 경기 연속골을 터트리며 득점 단독 1위로 올라섰다. 유럽 선수 A매치 최다골 신기록도 썼다.
 

전반 4분 만에 헤딩 선제 결승골
85골로 유럽 선수 A매치 최다득점
포르투갈 1승1무로 16강행 청신호

호날두는 20일(이하 한국시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리그 B조 모로코와의 2차전에서 선제 결승골을 넣었다. 호날두의 골에 힘입어 포르투갈은 모로코를 1-0으로 꺾고 승점 4점(1승1무)째를 확보했다. 모로코는 이란전(0-1패)에 이어 2패가 됐다. 모로코는 남은 스페인전 결과와 관계없이 이번 대회 첫 조별리그 탈락의 불명예를 썼다.
 
호날두는 전반 4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에서 올려준 주앙 무티뉴의 크로스를 수비진 틈 사이로 파고들어 다이빙 헤딩으로 연결해 골망을 출렁였다. 호날두의 탁월한 운동능력이 돋보이는 골이었다. 스페인과 첫 경기에서 3골을 넣으며 득점 1위로 올라섰던 호날두의 이번 대회 4호골. 호날두는 2경기에서 3골을 넣은 라시아의 데니스 체리셰프를 따돌리고 득점 단독 1위로 올라섰다.
 
호날두는 현역 선수 중 A매치 최다득점자이자 통산 2위다. 이날 전까지 151경기에 출전해 84골을 넣었다. 모로코전 헤딩골로 호날두는 새로운 기록의 주인공이 됐다. 페렌츠 푸스카스(헝가리)를 제치고 가장 많은 A매치 득점을 올린 유럽 선수로 우뚝 섰다. 1950~60년대 활약한 푸스카스는 89경기에서 84골을 넣었으나 호날두에 밀려 2위가 됐다. 역대 최다 기록은 이란 공격수 알리 다에이가 갖고 있다. 다에이는 149경기에서 109골을 넣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