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스웨덴, ‘베리-토이보넨 투톱’ 4-4-2 포메이션 공개

스웨덴

스웨덴

스웨덴대표팀 선발 라인업에는 트릭이 없었다. 러시아 월드컵 유럽 예선을 통과하며 활용한 4-4-2 포메이션과 선수 조합을 고스란히 활용해 한국전에 나선다.
 
스웨덴은 18일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F조 한국과 첫 경기를 앞두고 4-4-2 포메이션에 기반을 둔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지난 2006 독일 월드컵 이후 12년 만에 본선에 오른 스웨덴은 한국을 상대로 승리해 승점 3점을 거머쥔다는 각오다.
 
토이보넨과 베리가 최전방에서 투톱을 이뤘고, 네 명이 일자로 늘어서는 미드필드진은 포르스베리-에크달-라르손-클라에손 조합으로 꾸려졌다. 포백 수비진은 왼쪽부터 아우구스틴손-그란크비스트-얀손-루스티그가 나선다. 올센이 골키퍼로 나선다.
 
한국은 손흥민과 박주호가 앞뒤로 서는 왼쪽 측면을 활용해 스웨덴 수비진을 공략할 전망이다. 손흥민이 집중 견제를 받을 경우엔 반대쪽에 서는 황희찬-이용 조합이 공격의 활로를 개척해야한다. 니즈니노브고로드=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