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DMZ영화제 측 "조재현 후임 선출, 여전히 논의 중"[공식입장]


DMZ 국제다큐영화제가 조재현의 후임 집행위원장 선출과 관련해 "결정된 사항이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DMZ 국제다큐영화제는 18일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6월 12일자 노컷뉴스 보도‘조재현 사퇴’ DMZ 영화제 위원장, 영화인들이 추천한다>와 관련하여 보도내용이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어 해명한다'고 알렸다. 

이 글을 통해 '지난 6월 12일, DMZ국제다큐영화제 의 집행위원장을 영화인들이 추천할 수 있게 됐다는 노컷뉴스 보도가 있었다'며 '그러나 아직 DMZ국제다큐영화제 위원장 선출 방식에 대해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또 '집행위원회에서는 현재 집행위원장 추천 방식에 관하여 공개적인 자리를 마련해 영화인들의 의견을 듣는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였고, 논의는 여전히 진행 중이다. 빠른 시일 내에 관련 사항을 결정할 예정이며, 영화제에 올바른 방향을 제시해줄 새 집행위원장 선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난 2월 조재현이 성추문으로 사퇴한 후 DMZ 국제다큐영화제 집행위원장직은 공석인 상태다.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