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충남 보령 포장지·필름 공장 화재…공장 4동 전소

보령 농공단지 공장 화재 [보령소방서 제공=연합뉴스]

보령 농공단지 공장 화재 [보령소방서 제공=연합뉴스]

15일 오전 1시 27분 쯤 충남 보령시 요암동 대천산업단지 내 포장지 제조공장에서 불이 났다.
 
현재까지 확인된 인명피해는 없다고 소방방국은 설명했다.
 
이날 불은 제조공장에서 시작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후 불이 인근 공장으로 옮겨붙으면서 포장지 제조공장 4개동 가운데 2개동(공장 1개동, 창고 1개동) 3260㎡가 불에 탔고, 인근 필름 제조공장 창고 1개동(990㎡)과 김 공장 창고(1320㎡) 등 건물 4개동이 전소됐다.
 
또 필름 제조공장 창고 등 건물 2개동 일부도 불에 탔다.
 
목격자의 신고로 출동한 소방당국은 피해 규모가 클 것으로 보고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펌프차와 화학차 등 장비 32대와 소방대원 191명을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화염과 함께 검은 인기가 확산하자 새벽 시간에도 화재 신고가 잇따랐다.  
 
오전 4시37분쯤 큰 불길이 잡혔고, 오전 7시 굴삭기를 동원해 화재 현장을 헤집어 가며 불씨를 잡고 있다. 
 
하지만 가연성 물질이 많아 잔불 정리에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