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시민 "지금 안철수에게 필요한 건…"

14일 JTBC 썰전에 출연한 유시민 작가. [캡처 JTBC]

14일 JTBC 썰전에 출연한 유시민 작가. [캡처 JTBC]

유시민 작가가 3위로 낙선한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에게 "마음을 비우는 게 어떻냐"며 "안 후보에게 필요한 건 진로탐색"이라고 조언했다.

 
14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 유 작가는 안 후보의 서울시장 낙선을 두고 "퇴로만 남겨놨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후보는 바른미래당 후보로 서울시장 선거를 치렀지만 박원순 더불어민주당 후보(52.8%), 김문수 자유한국당 후보(23.3%)에 이어 3위(19.6%)로 선거를 마무리했다.
 
유 작가는 "지난 2010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혜성처럼 등장해 2012년에는 대선 주자로 거론된 뒤 정계에 진출한 지 약 7·8년이 됐다"며 "처음엔 화려했으나 지금은 내리막길을 걷고 있다"고 평가했다. 안 후보는 지난해 5월 대통령 선거에서 3위를 얻었던 21.41%의 득표율에도 미치지 못했다. 
 
박형준 동아대 교수 또한 동의하며 "안철수는 정치 시작 때는 정치적 자산이 많았다. 현재는 모두 잃어버리고 부채가 늘어난 상황 말했다. 그러자 유 작가가 "인간적으로 안쓰럽고 안돼 보인다"며 "마음을 비우시는 건 어떻냐"고 조언했다.
 
백민경 기자 baek.mi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