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트럼프, 단독회담 직후 "매우, 매우 좋았다…훌륭한 관계"

[로이터=연합]

[로이터=연합]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35분간의 단독회담 직후 "매우, 매우 좋았다"고 칭찬하며 "훌륭한 관계다"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싱가포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서 열린 두 정상의 단독회담은 오전 9시 10여분 부터 약 35분간 진행됐다. 이어 함께 확대정상회담에 참석한 트럼프 대통령은 "과거 여러 난제들을 함께 풀어갈 것이라고 믿는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확대정상회담에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존 켈리 백악관 비서실장 등이 참석했다. 북한 측에서는 김영철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이수용 당 부위원장 겸 국제부장, 이용호 외무상 등이 참석했다.
 
백민경 기자 baek.mi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