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트럼프 "오늘 대화는 큰 성공을 거둘 것"

[캡처 YTN]

[캡처 YTN]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2일 9시(싱가포르 현지시간) 북미정상회담 회담장인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 도착해 '세기의 악수'를 나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 우리는 좋은 논의를 할 것이고 좋은 대화를 나눌 것이다. 그리고 굉장한 큰 성공을 거둘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두 사람은 이날 약 8초간 굳은 악수를 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김 위원장의 어깨를 살짝 두드리기도 했다. 그간 트럼프 대통령은 상대방 손을 힘껏 쥐고 약간 미는 듯하다 자기 쪽으로 확 당기는 '기선제압용' 악수를 해왔다.
 
이날 오전 현지시간으로 오전 8시 1분 캐딜락을 타고 샹그릴라 호텔을 출발한 트럼프 대통령이 센토사 섬 카펠라 호텔에 먼저 도착했다. 약 10분 후 오전 8시 13분 김정은 위원장이 출발해 8시 30분 도착했다. 이날 회담이 열릴 카펠라 호텔 회담장은 성조기와 인공기 12기로 입구가 장식됐다.
 
백민경 기자 baek.mi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