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김정은 "싱가포르 경험 많이 배우고 싶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1일 싱가포르 대표 복합 문화공간 에스플러네이드에 도착해 머라이언파크 야경을 보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1일 싱가포르 대표 복합 문화공간 에스플러네이드에 도착해 머라이언파크 야경을 보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뉴스1]

6·12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싱가포르를 찾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싱가포르 시내를 견학하고 "싱가포르 경험을 많이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고 북한 매체가 일제히 보도했다.
 
12일 오전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1일 싱가포르의 도시형성 전망 계획에 대한 해설을 들었으며, 싱가포르 경제 발전 실태를 살펴봤다는 내용을 보도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김 위원장의 북미정상회담 일정도 국내에 공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북한 매체는 싱가포르 회담에 대해서는 이례적으로 빠르게 보도하고 있다. 일반적으로 북한 매체는 김정은 위원장이 일정을 다 마친 후 보도해왔다.

 
이날 김 국무위원장은 싱가포르 대표 복합 문화공간 에스플러네이드에 도착해 머라이언파크 야경 등을 감상했다.
 
백민경 기자 baek.mi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