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리보는 오늘] 북·미 담판…핵 없는 평화의 새날 될까?

북·미 정상회담이 오늘 단 하루의 일정으로 진행됩니다. 
‘세기의 핵 담판’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중앙포토]

‘세기의 핵 담판’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있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왼쪽)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중앙포토]

회담은 예정대로 오늘 오전 9시(한국시간 오전 10시) 에 시작됩니다. 먼저 두 정상이 상견례를 하고 통역만을 배석한 채로 단독회담이 먼저 열릴 예정입니다. 이어서 확대회담과 업무오찬 순으로 진행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후 8시에 싱가포르를 떠나 귀국길에 오를 예정인데요, 전용기를 타기 전에 기자들과 만나서 질의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입니다. 회담이 하루로 끝나는 건 사전에 이미 견해차를 많이 좁혔다는 얘기로도 풀이할 수 있겠습니다. 세기의 핵 담판을 앞두고 진행된 북·미 양측의 치열한 조율 과정은 이제 그 결과물을 공개하는 일만 남겨두고 있습니다.

▶더읽기 백악관 “북·미 회담 12일 하루 개최…트럼프 저녁 8시 美로 출국”




트럼프·김정은 만나는 시간, 文대통령은 국무회의를 주재합니다.  
6·12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 문재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6·12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 문재인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전화통화를 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회담이 열리는 오전 10시(한국시간)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합니다. 같은 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호텔에서 회담을 시작합니다. 남·북·미 3자 간 종전선언 가능성이 희박해진 모습이긴 하지만, 청와대는 북·미 정상회담을 끝까지 지켜보며 그 결과에 따라 신속히 대응한다는 방침입니다. 문 대통령은 북·미 정상회담 결과가 나오는 대로 별도의 입장을 표명할 계획입니다. 
▶더읽기 트럼프·김정은 만날 오전 10시…문재인 대통령은 어디에?




6·13 지방선거 운동이 오늘 밤 12시 마감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원순(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문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6·13 지방선거를 이틀 앞둔 11일 서울 곳곳에서 간담회나 집중유세를 통해 선거운동을 이어가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박원순(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문수,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가 6·13 지방선거를 이틀 앞둔 11일 서울 곳곳에서 간담회나 집중유세를 통해 선거운동을 이어가고 있다. [뉴스1]

하루 앞으로 다가온 6ㆍ13 지방선거, 오늘 마지막 선거 운동을 앞두고 각 당 지도부는 전략지역을 돌며 막판 총력 유세에 나섭니다.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상임선대위원장은 오늘 이른바 ‘경부선 라인’으로 불리는 부산과 울산, 대구, 대전을 찾아 여당 후보 지지를 호소하고, 서울에서 박원순 후보 지원유세로 일정을 마무리할 예정입니다. 자유한국당은 김성태 공동선대위원장이 오전에 현안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홍준표 공동선대위원장은 오후에 선거대책회의를 주재한 뒤 경기와 서울 지역에서 총력 유세를 펼칩니다. 바른미래당 박주선 공동대표는 광주에서 종일 시민들을 만나는 등 마지막 집중 유세를 펼치고, 유승민 공동대표는 문경과 상주 등 경북 지역을 돈 뒤 대구에서 유세 일정을 마무리합니다. 민주평화당 지도부는 광주와 전남북을 돌며 ‘호남 민심 잡기’에 주력하고, 정의당 지도부는 수도권과 창원 등지에서 막판 표심 잡기에 나섭니다. 각 정당 및 출마 후보자들의 선거 운동은 오늘 밤 12시까지 마무리해야 합니다.




‘삼바 회계 논란’ 증선위가 임시회의를 엽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삼성바이오로직스.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는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혐의를 심의하기 위해 오늘 오후 예정에 없던 비공개회의를 개최하기로 했습니다. 증선위는 지난 7일 첫 회의 직후 20일 정례회의를 개최하겠다고 밝혔지만, 금감원의 조치안에 대한 면밀한 논의가 필요하다며 임시회의를 결정했습니다. 이날 회의에는 삼성바이오로직스와 감사인인 삼정·안진회계법인 측은 제외한 채 금융감독원만 참석합니다. 오는 20일 정례회의는 예정대로 금감원과 삼성바이오로직스, 감사인이 동시에 출석하는 대심제로 열립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