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초경량 비행기,자율주행차...미래 신기술 모인 '국토교통기술대전' 개막

7일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8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관계자가 자율주행 시뮬레이터를 시연하고 있다. '꿈을 이루는 기술, 함께 누리는 미래'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169개 기관이 참여해 자율주행차 등 국토교통 분야의 최신 연구성과와 신기술을 선보인다.[연합뉴스]

7일 오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8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관계자가 자율주행 시뮬레이터를 시연하고 있다. '꿈을 이루는 기술, 함께 누리는 미래'를 주제로 열린 이번 행사에는 169개 기관이 참여해 자율주행차 등 국토교통 분야의 최신 연구성과와 신기술을 선보인다.[연합뉴스]

 
 초경량 레저비행기, 자율주행버스, 무가선 트램, 드론 등 최첨단 신기술을 적용한 국토교통 최신기술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2018 국토교통기술대전'이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8일까지 열리고 있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국토교통과학진흥원 주관으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꿈을 이루는 기술, 함께 누리는 
미래'를 주제로 국내외 169개 기관이 참가했다. 

7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한 항공업체가 레저용 2인승 경량항공기를 선보이고 있다.[연합뉴스]

7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한 항공업체가 레저용 2인승 경량항공기를 선보이고 있다.[연합뉴스]

코레일 직원들이 7일 오후 철도역사 안전관리 자동화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연합뉴스]

코레일 직원들이 7일 오후 철도역사 안전관리 자동화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연합뉴스]

어! 자율주행자동차다!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국토교통기술대전을 찾은 학생들이 자율주행자동차를 구경하고 있다. [연합뉴스]

어! 자율주행자동차다! 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국토교통기술대전을 찾은 학생들이 자율주행자동차를 구경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학생들이 7일 '무가선 저상트램' 시스템을 관람하고 있다.[연합뉴스]

국토교통기술대전에서 학생들이 7일 '무가선 저상트램' 시스템을 관람하고 있다.[연합뉴스]

  
 7일 열린 개막식에 참석한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민간의 기술이 상용화될 수 있도록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라며 "이 자리에 계신 여러분들의 창의와 열정에 정부의 지원과 정책이 뒷받침된다면 국토교통 산업은 세계시장을 주도할 수 있으리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올해로 9번째다.

 
최승식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