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JDC, 특성화고 학생 20명 해외 진로체험 제공


【제주=뉴시스】우장호 기자 = 제주도내 특성화고 학생들에게 특별한 진로 체험 기회가 주어진다.

국토교통부 산하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이광희·JDC)는 ‘JDC 특성화고 청소년 미래인재육성 프로그램’에 참가할 특성화고 1학년 학생 20명을 오는 20일까지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JDC가 주최하고 ㈔해피트리(이사장 고시오)가 주관하는 이 프로그램은 도내 특성화고 학생을 미래 핵심인재로 육성하기 위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추진된다.

선발된 학생들(특성화고 17명·다문화가정 3명)은 진로에 대한 사전 교육을 받고, 10월15일부터 8일간 베트남 현지를 방문한다.

현장 방문은 ▲ 진로 연계 사업장 및 기관방문 ▲ 글로벌 마인드 함양을 위한 국제기구 방문 ▲ 나눔과 배려의 정신함양과 문화 이해를 위한 봉사활동 및 현지 청소년과의 교류 등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됐다.

신청은 학교장 추천을 받아 ㈔해피트리로 20일까지 하면 된다. 선발된 학생은 오는 27일 ㈔해피트리 홈페이지에 게시 및 개별 통지한다.

조용석 JDC 홍보협력실장은 “프로그램 참가 학생들은 사전교육과 현장방문 기회를 통해 진로에 대한 진지한 고민을 하게 될 것이다”며 “특히 미래직업의 실현 가능성을 탐색하면서 스스로 동기부여 하면서 좀 더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woo1223@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