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네시스, 전기차 기반 에센시아 콘셉트 첫 공개

2018 부산국제모터쇼 개막…"미래 DNA를 표현"

▲ 맨프레드 피츠제럴드 제네시스사업부장이 아시아 최초로 공개된 에센시아 콘셉트를 소개하고 있다. © 사진=(부산)최천욱 기자

[베타뉴스=(부산)최천욱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가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를 아시아 최초로 공개했다.

루크 동커볼케 제네시스 디자인 담당 부사장은 7일 언론 공개행사에서 "에센시아는 미래 제네시스에 대한 DNA를 표현했고 전기차 기반의 GT차량에 대한 동적인 엘레강스를 담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날 행사에 함께 참석한 맨프레드 피츠제럴드 제네시스사업부장은 "고급 브랜드로서 모두가 열망하는 자동차를 선보여 사람들의 삶에 활력과 영감을 불어 넣고자 한다"며 "음식, 문화 등 전방위적인 럭셔리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활동을 추진해 제네시스만의 차별화된 문화와 전통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에 따르면 공개된 '에센시아 콘셉트'의 전면부는 보다 진보된 형태의 제네시스 고유의 크레스트 그릴과 함께 포뮬러 1 경기 차량 디자인의 특징인 노스 콘 스타일의 디자인이 적용됐으며, 어드밴스드 탄소 섬유 섀시를 통해 구현된 안이 보이는 후드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각각 4개의 LED로 구성된 직선형 쿼드 램프는 프런트 휠 뒤편까지 이어져 차체를 감싸 '에센시아 콘셉트'만의 독특한 감성을 표출하며, 에어 아웃렛은 프런트 휠 뒤편에 위치하도록 디자인됐다.

후면부는 공력 개선을 위해 트렁크 리드까지 툭 떨어지는 에어로 다이내믹 컷오프 스타일로 디자인됐으며, 리어 램프 역시 헤드 램프와 마찬가지로 직선형 쿼드 램프가 적용됐다.

버터플라이 도어 개폐 방식이 적용돼 운전자가 쉽게 차량에 타고 내릴 수 있도록 디자인됐으며, 센서가 부착된 B필라에서 운전자의 생체 정보 인식을 통해 차량의 문을 열고 닫을 수 있는 기술이 적용됐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2018 G90 (국내명 EQ900) 스페셜 에디션'도 전시했다. 이 차는 할리우드의 화려함과 영예로움을 표현하고자 기존의 정형화된 자동차 제작 방식에서 탈피해 새로운 시도로 제작한 차량이다.







최천욱 기자 (ob20267@betanews.net)



[ 경제신문의 새로운 지평. 베타뉴스 www.betanews.net ]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