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화 정우람,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5월 MVP

한화 정우람

한화 정우람

한화 마무리투수 정우람(33)이 KBO와 타이틀스폰서인 신한은행이 공동 시상하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5월 MVP에 선정됐다.
 
2018 KBO 리그 월간 MVP는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SOL(쏠)’에서 진행한 팬 투표 결과를 각각 50%의 비율로 합산한 총점으로 최종 선정된다. 정우람은 기자단 투표 30표 중 22표(73.3%)를 획득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고, 팬 투표에서도 70,441표 중 34,719표(49.3%)로 5명의 후보 중 가장 많은 지지를 얻어 총점 61.31점으로 2018 KBO 리그 5월 MVP에 선정됐다.
 
정우람에 이어 LG 김현수가 26.68점으로 2위에 올랐으며, SK 김광현이 4.99점으로 3위, 삼성 강민호가 4.93점으로 4위를 차지했다. 삼성 구자욱은 2.09점을 얻어 5위를 기록했다. 정우람은 5월 한 달간 12경기에 출전해 1승 11세이브를 기록, 3세이브에 그친 2위(함덕주 외 6명) 기록과는 현격한 차이로 세이브 부문 1위에 올랐다. 11과3분의2이닝 동안 자책점은 1개만 내줘 평균자책점 0.77을 기록했다. 정우람은 시즌 20세이브 고지를 가장 먼저 밟으며 구원왕을 노리고 있다.
 
정우람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주어지며,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정우람의 출신교인 대동중학교에 선수 명의로 100만원 상당의 기부금이 전달된다. 시상식은 8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SK-한화전에 앞서 진행될 예정이며, 시상은 신한은행 안효열 상무가 한다.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쏠(SOL)’에서 진행된 5월 MVP 팬 투표는 7만여 명이 참여했다. 지난 4월 4만7000여 표에 비해 50% 가량 늘어 팬들의 높아진 참여 열기를 느끼게 했다. 신한은행은 팬 투표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MVP 선수의 사인 유니폼, 티켓링크 야구 예매권, 워너원 이모티콘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