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심재철 “홍준표 선거지원 유세 중단, 당에 분명히 플러스”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왼쪽 사진)과 지방선거 지원 유세 포기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오른쪽 사진). [중앙포토, 뉴스1]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왼쪽 사진)과 지방선거 지원 유세 포기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오른쪽 사진). [중앙포토,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지방선거 지원유세 중단을 선언한 데 대해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은 “(홍 대표의 유세 중단이) 지금 저희에게는 분명히 플러스가 될 거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심 의원은 4일 YTN라디오 ‘김호성의 출발 새아침’과의 인터뷰에서 “홍 대표가 (지방선거 유세 중단을 한 게) 훨씬 더 선거에서 유리하다고 판단하신 거라고 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일선에서도 그런 분위기가 조금 있었다”며 덧붙였다.  
 
심 의원은 ‘당 대표를 잘못 선출한 것이 아니냐’는 질문에는 “그렇지 않다”며 “당 대표는 후보로 나선 사람 중에 저희가 뽑는 것이다. 당원들의 뜻이 모아져서 뽑힌 것이기 때문에 저희가 지금 그 자체를 원천적으로 부정할 수는 없다”고 답했다.  
 
그는 ‘당 내 지도부를 향한 비판이 나오는 건 차기 당권 경쟁이 벌써 불거진 것 아니냐’는 질문에는 “그런 분석도 있을 수 있다고 본다”면서도 “선거라는 전쟁이 한창 진행 중이기 때문에 지금으로서는 모두가 함께 힘을 합쳐서 선거에서 이기기 위해 전력투구하는 것이 먼저 필요하다는 생각이다”고 말했다.  
 
앞서 홍 대표는 지난 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유세에 나서지 않게 된 이유에 대해 “내가 유세에 나서니 문(재인)ㆍ홍(준표) 대결로 고착화 된다. 지금은 문 대통령 세상인데 ‘문ㆍ홍 대결’로는 선거에 이길 수 없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후보는 북풍으로 선거를 치르려고 하면서 문 대통령 뒤에 숨어버리기 때문에 이번 선거가 깜깜이 선거가 된다는 것”이라며 “선거만 이길 수 있다면 내가 무엇인들 못 하겠냐. 이번 선거는 지방행정을 누가 잘할 수 있느냐 하는 지방 선거”라고 밝혔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