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야4당, ‘드루킹 특검’ 후보 임정혁‧허익범 변호사 추천…어떤 인물

야4당이 드루킹 사건 특별검사 후보로 임정혁(좌측) 변호사와 허익범 변호사를 청와대에 추천하기로 4일 합의했다. [연합뉴스]

야4당이 드루킹 사건 특별검사 후보로 임정혁(좌측) 변호사와 허익범 변호사를 청와대에 추천하기로 4일 합의했다. [연합뉴스]

 
‘드루킹 댓글조작 사건’ 특별검사 후보로 야4당이 임정혁‧허익범 변호사를 청와대에 추천하기로 했다.
 
4일 자유한국당 김성태, 바른미래당 김동철, 민주평화당과 정의당 공동교섭단체 ‘평화와 정의의 의원모임’ 장병완 원내대표는 이날 비공개로 첫 논의를 한 뒤 국회 정론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임정혁 변호사(연수원 16기)는 대표적인 검찰 ‘공안통’ 출신으로 알려졌다. 지난 2012년 대검 공안부장 재직 당시 통합진보당 비례대표 부정경선 사건을 지휘해 당내 경선 관련 사건으로 역대 최대 규모인 462명을 사법처리했다.
 
하지만 제주 강정마을 사태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반대시위 등 진보단체 집회‧시위를 엄격하게 처리해 성향이 보수 쪽에 치우진 것 아니냐는 지적도 받았다.  
 
임 변호사는 서울고검장과 대검 차장검사, 법무연수원장을 지낸 뒤 2016년 개업했다.
 
허익범 변호사(사법연수원 13기)는 대구지검을 시작으로 일선 검찰청에서 공안부장과 형사부장을 두루 지낸 인물이다.
 
지난해부터 대한변호사협회 법학전문대학원 평가위원장을 맡으며 상충하는 이해관계를 조정하는 업무를 잘 수행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현재 서울중앙지법 조정위원, 법무부 법무‧검찰개혁위원을 맡고 있다.
 
이날 야3교섭단체가 특검 후보자 2명을 추리는 절차까지 마무리한 만큼, 문재인 대통령은 그로부터 3일 이내에 1명을 임명해야 한다.
 
이에 따라 이번주 중 특검이 임명될 전망이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