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말다툼 하다 여자친구에 20차례 주먹질한 폭력조직원 남성

여자친구를 폭행해 상해를 입힌 조직폭력원 A씨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연합뉴스]

여자친구를 폭행해 상해를 입힌 조직폭력원 A씨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연합뉴스]

 
여자친구를 폭행해 상해를 입힌 폭력조직원 A(39)씨에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1일 광주 서부경찰서는 상해 혐의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4일 오전 9시 광주 서구 자신의 집에서 여자친구 B씨의 얼굴을 20여 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리대상 폭력조직원인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사소한 말다툼을 하다가 주먹을 휘둘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여자친구를 상습적으로 폭행, 협박한 정황을 포착해 여죄를 추궁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