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영철, 1일 김정은 친서 전달 예정…트럼프 "내용 기대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6·12 북미정상회담 조율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다음달 1일(현지시간) 워싱턴DC를 방문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31일 오전 기자들을 만나 북한 대표단이 6월 1일 김 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하기 위해 워싱턴DC를 방문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이 '나는 그 안에 어떤 내용이 있는지 보기를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와 함께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이 당초 예정대로 다음달 12일 열리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