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교부 “판문점·싱가포르 협의 관련…한미, 긴밀하게 협의 중"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 [연합뉴스]

 
외교부는 북미정상회담 준비를 위해 판문점과 싱가포르에서 진행되는 북미 양측간 협의와 관련해 한미가 긴밀하게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31일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 모두발언에서 “현재 싱가포르에서 북미정상회담 관련 의전과 행정 사항에 관한 양측간 실무협의가 진행되고 있다”며 “판문점에서는 성 김 주필리핀 미국대사를 단장으로 하는 미측 대표단과 최선희 외무성 부상을 단장으로 하는 북측 대표단 간 정상회담 주요 내용에 대한 협의가 함께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노 대변인은 “이와 관련 한미 간에는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를 중심으로 긴밀히 협의가 진행 중에 있다”고 덧붙였다.
 
노 대변인은 “현재 뉴욕에서는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간 협의가 진행 중이다”며 “미 국무부에서 발표한 바와 같이 한국 시각으로 새벽 3시 15분에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더불어 노 대변인은 “지난 정례브리핑에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수시로 전화통화를 갖는 등 한미 간 다양한 외교채널을 통해 각급에서 거의 매일 협의를 가지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