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대 ‘먹방 BJ’ 중학교 들어가 춤추다 입건

30일 아프리카 TV의 먹방 BJ가 경기 안산의 한 중학교에 무단으로 들어가 학생들이 보는 앞에서 민소매 차림으로 춤을 춰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독자제공]

30일 아프리카 TV의 먹방 BJ가 경기 안산의 한 중학교에 무단으로 들어가 학생들이 보는 앞에서 민소매 차림으로 춤을 춰 경찰에 입건됐다 [사진=독자제공]

인터넷 방송 플랫폼인 아프리카 TV의 먹방(먹는 방송) BJ가 경기 안산의 한 중학교에 멋대로 들어가 춤을 추는 등 선정적인 방송을 하다가 경찰에 입건됐다. 
 
경기 안산 단원경찰서는 건조물침입 혐의로 이모(24·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전날 낮 2시 10분쯤 안산시 단원구의 한 중학교에 무단으로 침입해 4층 복도에서 학생들이 보는 앞에서 춤을 춘 혐의를 받는다.  
 
당시 이씨는 인터넷 방송 진행 중이었고, 시청자들로부터 유료 아이템인 '별풍선'을 선물 받자 민소매 차림으로 춤을 춘 것으로 전해졌다.  
 
이씨는 교사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곧바로 제지됐다.  
 
아프리카 TV측도 논란을 접한 뒤 이 방송을 강제 종료했다고 한다. 이후 이씨는 자신의 홈페이지를 통해 "걱정하지 말라. 오랜만에 추억 돋아 진짜 좋았다. 학생들이 그렇게 많이 몰려올 줄 몰랐다. 쉬는시간이어서 정신 없었다. 불편하게 보신 분들이 있다면 죄송하다. 꼭 잘못된 점은 고치겠다"라며 "앞으로 미리 준비하고 사전허락받고 더 열심히 하겠다. 진심으로 죄송하다. 더 성장하는 과정이라 생각이 든다. 더 잘하겠다"는 사과문을 올렸다. 
 
경찰 관계자에 따르면 이씨는 경찰 조사에서 당시 중학교 인근에서 방송을 진행하다가 모교인 해당 중학교로 들어가게 됐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