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 판문점,베이징,뉴욕으로...숨가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오른쪽 둘째)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30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주유엔 미국차석대사 관저에서 90분간 회동을 가졌다.김 부위원장과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31일 다시 만나 북미 정상회담의 핵심의제를 조율할 예정이다.[사진 미국 국무부]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오른쪽 둘째)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30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뉴욕의 주유엔 미국차석대사 관저에서 90분간 회동을 가졌다.김 부위원장과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31일 다시 만나 북미 정상회담의 핵심의제를 조율할 예정이다.[사진 미국 국무부]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실무회담에 나선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지난 26일부터 판문점을 시작으로 베이징,뉴욕으로 이어지는 숨가쁜 일정을 보내고 있다. 30일 뉴욕에 도착해 숙소에 여정을 푼 김영철 부위원장은 이날 저녁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90분간 실무만찬 회동을 가졌다.비공개로 열린 이날 회동은 주유엔 미국차석대사 관저가 있는 뉴욕 맨해튼 38번가 코린시안 콘도에서 열렸다. 김 부위원장은 31일까지 뉴욕에 머물면서 폼페이오 국무장관을 다시 만나 북미 정상회담 핵심의제에 대한 입장 교환과 조율, 합의를 끌어낼 예정이다.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30일 저녁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회동을 갖기 위해 숙소를 나서고 있다. 김 부위원장과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이날 비공개 만찬회동을 가졌다.[AP=연합뉴스]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30일 저녁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회동을 갖기 위해 숙소를 나서고 있다. 김 부위원장과 폼페이오 국무장관은 이날 비공개 만찬회동을 가졌다.[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30일 저녁 만찬회동 장소에 도착하고 있다. 이날 회담은 뉴욕 맨해튼 38번가 코린시안 콘도에 있는 주유엔 미국 차석대사의 관저에서 열렸다.[AP=연합뉴스]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30일 저녁 만찬회동 장소에 도착하고 있다. 이날 회담은 뉴욕 맨해튼 38번가 코린시안 콘도에 있는 주유엔 미국 차석대사의 관저에서 열렸다.[AP=연합뉴스]

김영철 부위원장이 30일 저녁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회동을 가진 후 코린시안 콘도를 떠나고 있다.[AFP=연합뉴스]

김영철 부위원장이 30일 저녁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회동을 가진 후 코린시안 콘도를 떠나고 있다.[AFP=연합뉴스]

지난 9일 평양을 방문한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김영철 부위원장과 공항에서 만나고 있다. 맨 오른쪽은 현재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회담 일정을 조율중인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AP=연합뉴스]

지난 9일 평양을 방문한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왼쪽)이 김영철 부위원장과 공항에서 만나고 있다. 맨 오른쪽은 현재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회담 일정을 조율중인 김창선 북한 국무위원회 부장.[AP=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제2차 남북정상회담에서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 자리에는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배석했다. [사진 청와대]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제2차 남북정상회담에서 만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 자리에는 서훈 국가정보원장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배석했다. [사진 청와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을 마친 뒤 떠나는 문재인 대통령을 손을 흔들며 배웅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26일 오후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열린 남북정상회담을 마친 뒤 떠나는 문재인 대통령을 손을 흔들며 배웅하고 있다. [사진 청와대]

김영철 부위원장이 29일 베이징 공항에 도착하고 있다. 김 부위원장은 30일 오후 뉴욕행 비행기에 탑승했다.[AP=연합뉴스]

김영철 부위원장이 29일 베이징 공항에 도착하고 있다. 김 부위원장은 30일 오후 뉴욕행 비행기에 탑승했다.[AP=연합뉴스]

김영철 부위원장(왼쪽)과 경호원들이 30일 오후 베이징에서 미국 뉴욕으로 가는 항공기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영철 부위원장(왼쪽)과 경호원들이 30일 오후 베이징에서 미국 뉴욕으로 가는 항공기에 탑승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 부위원장은 지난 26일에는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차 정상회담에 배석했다. 이후 29일 오후 중국 베이징 공항에 도착하는 모습과 30일 뉴욕으로 향하는 비행기에 탑승하는 모습이 연이어 취재진에 포착됐다.
최승식 기자 choissie@joongang.co.kr  
서소문사진관

서소문사진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