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공식선거 운동 첫날 홍준표 “文 정부 1년 처참, 與 후보들 기막혀”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31일 “이번 지방선거에서 한국당에게 견제할 힘을 주셔야만 이 정권의 망국적 폭주를 막아낼 수 있다”며 “한국당에 표를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대국민호소 기자회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대국민호소 기자회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뉴스1]

 
홍 대표는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된 이 날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대국민 호소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1년간 우리 국민 중 형편이 나아진 분을 찾아보기 어려울 지경”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대표는 특히 문재인 정부의 경제 실책론을 강조했다. 그는 “이 정권은 소위 ‘소득주도성장론’을 앞세워서 국민을 현혹하고 있지만, 실제 그 결과는 참담할 지경”이라며 “경제 10대 지표 중 9개가 꺾이고 일자리, 기업생산과 관련된 지표는 모두 바닥을 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올 1분기 실업률이 4.3%로 급등하면서 실업자 수는 최고치를 기록했다. 또 청년실업률은 10% 넘어서 2000년 이후 최악”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홍 대표는 “이 정권은 아무리 비리가 많고 나쁜 짓을 했어도 정권과 코드에 맞으면 장·차관에 임명하고 경력, 능력이 부족해도 대통령과 가까우면 낙하산 타고 공공기관을 점령하다”며 “이번 선거에 나온 여당 후보들만 봐도 기가 막힌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형수에게 차마 입에 담기도 부끄러운 욕설을 퍼부은 인물”, “드루킹 댓글 조작 공범으로 지목되어 감옥에 가야 할 사람”, “조폭에게 운전기사를 제공받고 떵떵거리며 살았던 사람” 등 일일이 거론하며 “어떻게 민주당은 내세우는 사람마다 이 모양인가”라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끝으로 “깨어있는 국민의 소중한 한 표가 나라를 구하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터무니없는 여론조사 결과에 속아 선거를 포기하지 마시고 반드시 소중한 한표를 한국당에 주시기 바란다”고 호소했다.  
 
질의응답은 별도로 하지 않고 떠났다. 다음은 기자회견문 전문.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대국민호소 기자회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뉴스1]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6·13 지방선거 대국민호소 기자회견에서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뉴스1]

6.13 지방선거 기자회견문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대한민국과 우리 국민들의 운명을 결정지을 6.13 지방선거가 이제 13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공식선거운동이 시작되는 오늘,  
저는 그 어느 때보다 절박하고 간절한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습니다.
 
문재인 정권 지난 1년 동안,
우리 경제가 어떻게 되었습니까?
 
또, 국민 여러분의 삶은 지금 어떤 상황입니까?  
 
이 정권은 소위 ‘소득주도성장론’을 앞세워서 국민들을 현혹하고 있지만,
실제 그 결과는 참담할 지경입니다.
 
국민들의 소득은 감소했고,  
경제의 성장엔진은 꺼져버렸습니다.
 
경제 10대 지표 가운데 9개가 꺾였습니다.  
 
일자리와 직결되는 기업 생산 관련 경제지표는 모두 바닥을 치고 있습니다.  
 
지난 3월 광공업 생산은 1.2%나 감소해서 2년 2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줄어들었습니다.
 
건설 기성액은 전월 대비 4.5%나 감소해서 부동산 경기 폭락을 여지없이 보여주고 있습니다.  
 
향후 경기에 대한 기대감을 반영하는  
기업경영실사지수 역시 큰 폭으로 떨어졌고, 6개월 뒤 경기상황을 전망하는 기업심리지수 조사에서 우리나라는 OECD 31개국 가운데 최하위를 기록했습니다.  
 
이에 따라 기업의 설비투자는 올 3월에만 8% 가까이 감소했습니다.  
 
경기가 이렇다 보니,
일자리 상황은 그야말로 고용절벽에 직면해 있습니다.
 
올 1분기 실업률이 4.3%로 급등하면서,  
실업자 수는 최고치를 기록했고 취업자 수 증가폭도 8년 만에 10만 명대로 추락했습니다.
 
특히 청년실업률은 10%를 넘어서  
2000년 이후 역대 최악이고,
청년체감실업률은 무려 24%에 달하고 있습니다.
 
수출도, 내수도 모두 급속한 하강 국면이고, 일자리도, 임금도 모두 최악의 상황입니다.
 
국민들의 호주머니는 가벼워졌는데,
물가까지 치솟아서 고통을 더하고 있습니다.
 
쌀값이 30% 이상 급등했고,
감자는 무려 77%나 올랐습니다.
 
외식 한 번 하기도 무섭고 배달 음식 시키려면 배달료까지 내야 하는 형편입니다.
 
게다가 더 무서운 세금 폭탄, 공과금 인상 폭탄이 선거 끝나기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우리 사회의 빈부격차는 더욱 벌어졌습니다.
 
상위계층과 하위계층의 소득 격차가 무려 5.95배로 역대 최악을 기록했습니다.
 
지난 1년, 우리 국민들 가운데 형편이 나아진 분을 찾아보기가 어려울 지경입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이렇게 국민의 삶은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는데, 이 정권은 자신들의 삶을 챙기는 데는
그 어느 정권보다 탁월한 재주를 부리고 있습니다.
 
아무리 비리가 많고 나쁜 짓을 많이 했어도, 정권과 코드만 맞으면 장차관에 임명했습니다.
능력과 경력이 턱없이 부족한 사람도
대통령과 가까우면
낙하산을 타고 공공기관을 점령하고 있습니다.  
 
이번 지방선거에 나온 여당의 후보들을 보아도 기가 막힐 지경입니다.
 
형수에게 차마 입에 담기도 부끄러운 욕설을 퍼부은 인물, 음주운전에 공무원 자격까지 사칭한 전과 4범이  
경기도지사 후보로 나왔습니다.  
 
드루킹 댓글 조작 공범으로 지목되어 감옥에 가야할 사람이 대통령을 등에 업고 경남도지사 후보로 뛰고 있습니다.
 
조폭에게 운전기사를 제공받고 떵떵거리며 살았던 사람이 민주당 성남시장 후보라고 합니다.
 
자기 땅 옆에 1조 2천억 원 초대형 개발계획을 세운 부동산 투기 혐의를 받는 수원시장도 또 다시 민주당 공천을 받고 나와 있습니다.
 
성폭력, 음주 폭력, 집단 성희롱까지 온갖 추문으로 쫓겨난 후보들도 한 둘이 아닙니다.  
 
자유한국당은 이런 의혹이나 폭력에 휘말린 후보가 단 한 사람도 없는데,
어떻게 민주당은 내세우는 사람들마다 이 모양입니까?
 
국민 여러분!
 
지금 문재인 정권은 자기들만의 지지를 받는 허황된 지지율에 취해 폭주를 거듭하고 있습니다.
 
그 폭주의 끝은,  
국민들의 절망과 좌절, 대한민국의 몰락일 것입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에게 견제할 힘을 주셔야만 이 정권의 망국적 폭주를 막아낼 수 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지난 탄핵 사태 이후,
완전히 새롭게 태어나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습니다.  
 
서민과 중산층을 위한 정당으로 환골탈태하기 위해 당의 모든 것을 바꾸었습니다.  
 
낡은 인물들을 청산했고,
낡은 제도와 조직을 개혁했고,
낡은 정책들도 모두 혁신했습니다.  
 
기득권은 모두 내려놓았고,
서민과 중산층을 위한 정책들로 그 자리를 채워 놓았습니다.
 
무너져가는 경제를 다시 일으키고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자유한국당에게 힘을 모아주실 것을 간곡히 호소 드립니다.  
 
국민 여러분,
 
깨어있는 국민들의 소중한 한 표가  
나라를 구하는 디딤돌이 될 것입니다.
 
터무니없는 여론조사 결과에 속아  
선거를 포기하지 마시고, 반드시 소중한 한 표를 자유한국당에게 주십시오.
 
투표만이 나라를 살리고,
문재인 정권의 일방통행을 막을 수 있습니다.
 
저와 자유한국당은  
국민 여러분의 기대를 결코 저버리지 않고 오로지 민생과 경제를 위한 길에 매진할 것입니다.  
 
건강하고 반듯한 지방정부와 지방의회를 만들어서 국민과 가까운 곳에서 국민의 삶을 따뜻하게 챙기겠습니다.  
 
다시 한 번 간곡히 호소드립니다.
 
문재인 정권을 견제할 강한 야당은  
오로지 자유한국당 뿐입니다.
 
경제를 살리고 민생을 일으킬 정당도  
오로지 자유한국당 뿐입니다.  
 
자유한국당에  
힘을 모아주시고 표를 모아주십시오.
 
감사합니다.
 
2018. 5. 31 자유한국당 당대표 홍준표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