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통일부 "천담스님 방북승인"···文정부 첫 민간교류

묘향산 보현사 경내로 옮겨진 강원도 금강산 유점사 종각. [중앙포토]

묘향산 보현사 경내로 옮겨진 강원도 금강산 유점사 종각. [중앙포토]

최근 남북평화기조를 반영해 문재인 정부 최초 민간교류가 승인됐다.
 
통일부는 북측으로부터 초청장을 받아 방북 신청을 한 세계평화재단 이사장 천담스님의 방북을 30일 승인했다고 31일 밝혔다. 천담스님은 6·12 싱가폴 북미정상회담에 앞서 다음달 2일부터 6일까지 평양을 방문해 조선불교도연맹 강수린 위원장 등 불교계 관계자를 만날 예정이다. 
 
통일부는 이번 방북에 대해 금강산 유점사 복원 문제 등을 협의하기 위한 종교교류를 목적으로 한 방북으로, 다방면적 교류  활성화 차원에서 승인했다고 밝혔다. 통일부 관계자는 유점사 복원에 대해 "먼저 방북 신청이 들어왔고 관계 부처 협의 거쳐서 30일 승인됐다"고 설명했다.
 
백민경 기자 baek.minkyu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