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부산울산경남 핫플레이스] 쇼핑·먹거리 다 있네…내·외국인 인기 1위 ‘BIFF광장’

부산을 찾는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핫 플레이스(Hot Place)는 어디일까?
 

빅데이터로 분석한 ‘부산 명소’

부산시가 2017년 관광객 휴대전화와 신용카드 사용액을 근거로 한 빅데이터 분석결과(2017 부산관광산업 동향)를 보면 답이 나온다.
 
2017년 총 관광객 2700여만명 가운데 내국인은 BIFF광장, 자갈치·국제시장, 해운대해수욕장, 서면 일대 순으로 많이 찾았다. 하지만 외국인은 BIFF광장, 서면 일대, 해운대해수욕장, 자갈치·국제시장 순으로 많았다. 쇼핑·먹거리·유흥을 즐길 수 있는 BIFF광장, 자갈치·국제시장, 서면 등을 내·외국인 모두 많이 방문한 것이다.
 
이 가운데 동백섬과 마린시티(사진), 민락수변공원은 내국인 방문이 증가한 곳으로 분석됐다. 아름다운 야경과 다양한 먹거리가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 내국인 관광객이 많이 찾은 곳을 연령대별로 보면 20대는 서면과 전포 카페거리, 30대는 해운대해수욕장, 동백섬 일대, 40대는 송도해수욕장과 을숙도, 태종대 등이었다.
 
부산시와 16개 구·군은 이 같은 분석결과 등을 토대로 다양한 관광객 유치전략을 펴고 있다. 16개 구·군이 추천하는 관광 핫플레이스는 표와 같다. 
 
황선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