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포토사오정]주한외교사절, '한국의 선거 문화를 배우고 싶네요'

"국민투표 등  선거제도가 한국의 민주주의를 앞당긴 것 같네요"
과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한 주한 외교사절이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한국의 선거제도와 투개표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한 말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30일 주한대사 등 외교사절을  초청해 한국의 선거제도와 문화에 대한 설명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루마니아 대사 등 8명의 대사와 외교사절, 외신기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외교사절은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김대년 사무총장과의 대화에서 한국의 선거와  투표 제도에 관심을 보이며 질의를  쏟아냈다.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한국의 선거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한국의 선거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한국은 지방선거, 총선, 대선 등으로 나뉘어 있어 선거 비용이 많이 들어갈 텐데, 이를 묶어 한 번으로 하는 게 낫지 않느냐. (온두라스), 투표는 참여율이 중요한데, 이를 끌어 올리기 위한 어떤 방법들을 활용하느냐. (세네갈) 선거후 결과에 이의제기를 하려는 국민들의 요구를 어떻게 처리 하느냐(짐바브웨) 등 갖가지 질문이 쏟아졌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김 총장은 외교사절로부터 쏟아지는 질의에 일일이 답변하며 한국의 선거문화와 민주화된 선거 제도를 예로 들며 설명했다.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투개표 방식에 대한 설명ㅇㄹ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투개표 방식에 대한 설명ㅇㄹ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김 총장은 인사말에서 "대한민국의 경험과 기술을 전 세계와 공유하고 세계 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선거분야 무상원조 국제협력 사업에도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외교사절은 1층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종합상황실을 방문해 루크 부처 행정국제과 직원으로부터 사전투표 제도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투·개표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들었다. 사진·글=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기표용지를 살펴보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기표용지를 살펴보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한국의 선거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선거종합상황실에서 한국의 선거 방식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김대년 사무총장과 대화하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김대년 사무총장과 대화하고 있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김대년 사무총장으로 부터 부채를 선물 받고 있다. 부채의 그림은 김 총장이 직접 그렸다. 김상선 기자

주한외교사절단이 30일 과천시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서 김대년 사무총장으로 부터 부채를 선물 받고 있다. 부채의 그림은 김 총장이 직접 그렸다. 김상선 기자

포토사오정

포토사오정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