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당 “2차 회담, 놀랍고 반가운 소식…북미회담 긍정 작용 기대”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수석대변인.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수석대변인.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26일 2차 정상회담이 성사된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이 즉각 논평을 내고 “놀랍고도 반가운 소식”이라며 환영 입장을 냈다.
 
26일 박범계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브리핑을 통해 “내일(27일) 문재인 대통령께서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직접 발표하신다고 하니 온 국민과 함께 큰 기대를 갖고 기다리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이번 제2차 남북정상회담은 양 정상 간에 상당한 신뢰가 바탕이 돼 이뤄진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번 2차 정상회담 결과에 따라 북미정상회담 개최 여부 및 성공 가능성에도 상당히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청와대는 이날 오후 26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판문점 북측 통일각에서 문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두 번째 정상회담을 가졌다고 발표했다.
 
이날 정상회담 내용은 27일 오전 10시 문 대통령이 직접 발표할 것이라고 청와대는 덧붙였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