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유니드컴즈, 아마존 웹서비스 공식 기술 파트너로 등록

데이터 기반 IT 벤처기업 유니드컴즈(대표 전형신)는 최근 아마존 웹 서비스(AWS:Amazon Web Service)의 공식 기술파트너로서 스탠다드 등급(Standard Tier)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단순히 시스템을 운용할 줄 아는 것을 넘어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다는 능력을 인정받은 셈이다.
 
이에 따라 유니드컴즈는 고객사에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공급할 수 있다는 기술력을 보증함과 동시에 AWS 홈페이지 등 공식 채널을 통해 기업과 서비스 홍보가 가능해졌다. 또한 AWS와의 기술 연동을 통해 빠르고 안정적인 인프라 프로비저닝이 가능해졌다.
 
유니드컴즈는 AWS를 기반으로 제작된 ‘스마트 이미지’를 서비스하고 있다. 해외 시장에 진출하고자 하는 쇼핑몰이 겪는 이미지 로딩 속도 및 안정성 문제를 해결해주는 글로벌 이미지 호스팅 서비스로, 편리한 사용성과 효율적인 운용 성과를 바탕으로 아마존의 까다로운 파트너 심사기준을 통과했다.
 
스마트 이미지는 쇼핑몰에서 발생하는 대용량 트래픽에도 안정적으로 작동하며, 세계 53곳에 있는 아마존 서비스 엣지를 활용해 어떤 국가라도 속도 저하 없이 쇼핑몰 고객에게 이미지를 전달할 수 있다. 2중‧3중 안전망으로 보안 측면으로도 우수하며, 대형 쇼핑몰에서부터 SMB까지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편의성과 합리적인 가격이 장점이다.
 
유니드컴즈는 자사의 자동화 마케팅 솔루션(iMs‧Intelligence Messege Service)에도 AWS기술을 사용했다. 쇼핑몰 빅데이터를 처리하는 서비스 특성상 수많은 고객‧상품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보호하고,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용하고 있다.
 
고객과 쇼핑몰과의 터치포인트를 효율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iMs는 런칭 두 달 만에 30개 이상의 상위 쇼핑몰이 가입했으며, AI 메시지 시스템을 통해 매출 개선을 이루고 있다. 이 기간 동안 데이터 유출 사고는 한 건도 없었다.
 
유니드컴즈 전형신 대표는 “세계시장에서 통할만한 아이디어는 쉽게 낼 수 있지만, 그를 뒷받침하는 기술력은 쉽게 가질 수 없다”며 “세계 시장에서 인정받은 기술력으로 e-커머스 시장의 판도를 바꿔 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유니드컴즈는 코트라(KOTRA)와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지정한 수출바우처 수행기관으로 선정됐다. 해외 진출을 노리는 e-커머스 참여기업의 경우 사업비를 지원받아 유니드컴즈의 솔루션을 사용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